*시게루반, 오이타현 아트 뮤지엄 [ shigeru ban ] latticed oita prefectural art museum opens in japan

일본 건축가 시게루 반이 설계한 '오이타현 아트 뮤지엄'이 오감과 만남을 주제로 공식 개장한다. 거대한 건축물의 캐릭터를 정의하는 우드팀버 파사드는 지역전통 장인의 대나무 작업을 투영한 결과물이다. (2개층 높이, 대형 글래스 스크린, 80미터에 달하는 긴 큐빅 구조물) 전통적인 한지문과 같이 자연채광 유입과 빛의 확산을 유도하는 역할을 함께 수행한다.

공간의 활용

가로에 면한 저층부 포이어 영역은 도시문화 중심지 역할을 위해 공용에게 개방, 다양한 소셜활동을 지원하는 갤러리, 카페로 제공된다.

4800점에 달하는 전시품목을 전시하기 위한 다양한 전시구성은 갤러리에서 스튜디오에 이르는 공간을 3개층 내에 배치한다.

남측 파사드는 주변 도시환경의 적극적인 호흡 및 관계의 확장성을 위해 수평으로 접혀지는 폴딩도어를 설치 내외부의 밀착성을 극대화 한다.

reviewed by SJ,오사


described as a museum of the five senses and encounters, shigeru ban architect’soita prefectural art museum‘ has officially opened it doors to the public. combining double height spaces and large glass screens, the 80m long, cubic structure has been wrapped with a woven timber façade, referencing the area’s traditional bamboo crafts. acting as a cultural heart of the city, the scheme encourages social and public activity where the expansive foyer acts as a gallery in itself, as well as a café space.




housing a complex program for a diverse array of spatial configurations: from galleries to on-site studios, there are 4,800 pieces displayed on the third floor alone. the surfaces of the walls in the crafts display rooms represent paper doors, allowing light to gently diffuse and illuminate the artifacts. the south facing façade incorporates horizontal folding doors where the large glazed screens have the option to lift up, welcoming the public and strengthening the art museum’s connection with the surrounding city area and the transition between the outdoors and indoors.











from  designboom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아시아 일본 | 오이타
도움말 Daum 지도
Designed by CMSFactory.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