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심재생, 지하 복합문화공간 리노베이션 house of vans skatepark opens beneath london's waterloo station

어반 보이드, 도심 재생에 대한 또다른 시각. 워터루 스테이션 지하에 위치한 -더이상 사용하지 않는- 5개의 터널은 이제 아트, 뮤직, 그리고 스케이드 보드를 즐길 수 있는 복합문화 공간; '하우스 오브 반스런던'으로 재탄생된다. 독특한 공간적 체험을 이끄는 창의적인 공간은 풀-스타일의 콘크리트 볼과 스트리트 섹션, 미니램프로 구성된 영국 최대 인도어 스케이드파크와 850명 수용이 가능한 뮤직홀, 퍼블릭 갤러리, 아티스트 작업실가 카페, 시네마, 셀렉트 바로 구성된다. 이와같은 프로그램의 실현은 3개의 자원단체 및 지역 커뮤니티의 후원을 통해 가능해 졌으며 이와 동일한 '반스 브룩클린'의 디자인의 협업을 통해 완성된다.

reviewed by SJ,오사


spread across five tunnels winding their way beneath the city’s waterloo station, ‘house of vans london‘ has opened with a celebration of art, music and skateboarding. the free creative space offers visitors a chance to experience the british capital’s only indoor skatepark, comprised of a pool-style concrete bowl, street section and mini-ramp. helping integrate the project within the community, the initiative is affiliated with three local charities.




following in the footsteps of house of vans brooklyn, the 3,000 square meter complex also serves as a 850-person capacity music venue and public gallery, containing artist labs, a café, a cinema and a selection of bars. nurturing and promoting a variety of creative talent, four arts studios are available free of charge, with artists given the opportunity to exhibit within the space at the end of their tenancy.












from  desginboom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유럽 영국 | 런던
도움말 Daum 지도
Designed by CMSFactory.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