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라믹 타일, 재료의 경계를 뛰어 넘다 [ MIRAGE ] OXY

반응형

거치면서도 단정한 세라믹 타일:
도시의 차가운 회색냄새 가득한 재료이다.
집 또는 상업공간에서 차분한 분위기나
세련된 공간을 만들기 위한 장치로 사용하면
좋을 것 같다. 언제부턴가 타일의 확장성이
무한이 커지고 있다. 우리가 가볍게 생각하는
화장실의 흰색타일은 이미 옛이야기 이다.
이미 석재의 경계도 넘고 있고 표현되는
재질 또한 다양해서 여러공간에 두루두루
사용된다.
나도 이번 실시프로젝트에 타일을 좀 사용해볼
생각이다. 미라지의 옥시제품을 사용하기는
힘들 것 같지만 잘 찾아보면 가격대 좋은
제품이 있지 않을까?

Scratched, oxidised metals. Craft skills and high-tech performance.
OXY is the new MIRAGE project that turns ceramics into a furnishing element. Feisty and full of character, this is a futuristic collection for cutting-edge architectural solutions. Painted sheet metals and oxidised effects create original, attractive looks, in which the ageing and corroding of the material shapes new style canons.

A project inspired by the world of industry, in which Mirage porcelain stoneware combines with sheet metal into an extraordinarily bold blend of materials.

Just as at home in Tokyo as in London, Paris or New York, OXY is a metropolitan experience perfect for luxury loft apartments and exclusive stores, trendy public areas or ventilated facades on contemporary buildings.

TECHNICAL DATA
5 colors:
blackmore OX 01
deepgrey OX 02
brightgrey OX 03
royalwhite OX 04
cornsilk OX 05
3 sizes:
15x60
60x60
60x120
surface:
natural (R9)
typology:
full-body coloured porcelain


from  architizer


그리드형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