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자 브릿지로 재해석되다 [ Ro&Ad Architects ] Fort de Roovere Trench Bridge

반응형

방어를 위한 해자에 대한 재해석은
연속되는 수평면을 형성하며 고요한 깊이감을 던진다.
이렇듯 고전의 재해석은 뜻밖에 선물로 우리에게
현대적인 감각의 공간 이상의 그 무엇가를 안겨준다.
누군가에는 당연히 놓여야할 브릿지 였겠지만
또 다른 누군가의 눈에는 자연 그대로의 눈높이를 맞추려는
자연에 대한 배려가 보인 것이다.
너무나 단순하지만 깊이감은 그 어떤 인공적인 건축물보다 깊다.

reviewed by SJ

A bridge was needed to be built to allow visitors to cross over the moat of this historical attraction, but the architects found it strange to create a bridge over the canal of a defensive fortification, especially because the bridge needed to be built on the side where traditionally the enemy was expected. Therefore, the architects created a bridge that from a distance is invisible, and has less impact on the historical nature of the fortress than a typical bridge would.



from  contemporist
728x90
반응형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CMSFactory.NET